티스토리 뷰

우선, 운동 의욕을 상승시키기 위한 사진부터 걸어두고.




1년 전에 운동을 했었는데, 다른 공부 하려고 6개월만 하고 쉬었었다.

이제 다시 시작하려고 등록을 하고 오늘부터 첫 운동을 했다.


예전에 한 경험이 있으니 조금 더 수월하게 잘 할 수 있겠지 라는 마음이 한 켠에 있었다.

그 때는 잘 모르니 가르쳐주는대로 배우고 열심히 하는 것 밖에 없었으니까.

나름대로 운동 순서까지 정리해서 시작을 했다.


내가 정리한 순서는.. 근육 운동의 기본이라는 3대 운동과 복근, 그리고 코어 운동의 하나인 플랭크를 기본으로 넣었다.


  1.  스쿼트

  2.  데드 리프트
  3.  벤치 프레스
  4.  복근 운동
  5.  플랭크


이렇게 우선적으로 체력과 근육을 기르고 나머지는 조금 더 체계적으로 나아가려고 목표를 잡았다.

저 운동들은 초보든, 고수든 가리지 않고 꾸준하게 해야 하는 운동으로 아주 중요한 운동들이기 때문에 기초부터 잘 잡아야 한다.


그렇게 각오를 다지고 운동을 시작했다.


10분 간 가볍게 걷는 것으로 워밍업을 했고 바로 운동 들어가기 뭐해서 팔 벌려 뛰기 50회로 가볍게 몸을 풀어주었다.

그리고 스쿼트를 시작했다. 운동을 쉬었다가 다시 시작하는 것이니 도구 없이 맨손 스쿼트를 했다.


스쿼트 10 회.... 헉헉헉... 헉헉헉... 식은 땀 주르르륵... 헉헉헉..

뭐지.. 이 기분은... 죽을 것 같은 이 기분..

체력이 완전 바닥을 치고... 탈탈 털린 기분이 들었다.


그 후, 20분 간 거의 기절 상태로 누워 있었다.

다시 일어나 스쿼트 10회를 더 했고... 다시 반 기절 상태에 빠졌다.. 이 순간, 엄청난 고민을 했다. 오늘은 여기까지 해야 하나, 아니면 그래도 할 수 있는 만큼 하고 가야 하나.


오늘은 처음이라 그런거라 내 자신을 다독 거려 주고.. 플랭크 1분 간 3회, 벤치 프레스 30kg 10번 3회, 복근 운동 10번 3회 까지 마치고... 헤롱헤롱 거리는 상태에서 그래도 마무리 유산소운동을 빠지면... 안되니까, 조금 빠른 걸음으로 20분간 걸어주었다.


작년에 운동을 했을 땐 이정도는 그냥 기본 몸풀기 수준 밖에 안되었었는데, 너무 힘들었다. 후우...


앞으로 꾸준하게 하다 보면 조금씩 나아지겠지... 엉엉


이렇게 1일차는 마무리 했다.




이 사진은 그냥 안구 정화 차원에서. 하하.





댓글
댓글쓰기 폼